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치주과학회, 아시아-태평양 치주과학회 학술대회 참가

기사승인 2019.10.02  12:30:55

공유

공유하기

닫기

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.

default_news_ad1

지난 9월 28-29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선 제13회 아시아-태평양 치주과학회 학술대회(Asian Pacific Society of Periodontology meeting, APSP)가 열렸다.

‘Exploring Innovative Frontiers in Periodontal Health and Implantology’ 대주제로 개최된 이번 학회에 19개국에서 300여명이 함께 했다.

또한 구영 회장 및 최성호 직전회장을 포함한 25명의 대한치주과학회 회원도 참가하였다.

이번 학술대회는 특히 치주와 임플란트의 성공적인 치료 및 유지에 방점을 찍었다.

유럽치주학회 회장을 역임한 Dr. Maurizio Tonetti와 현 ITI 회장인 호주의 Dr. Stephen T. Chen은 papilla preservation technique을 이용한 치주조직재생술 및 임플란트의 실패요인에 대해 강연했다.

이어 치주과학회 부회장인 허익 교수(경희대)가 ‘골이식과 차폐막을 사용하지 않는 전통적인 치주치료의 장기간의 임상결과’를 발표해 큰 호응을 얻었다.

<초청강연하고 있는 허익 부회장>

한편 APSP 회장이기도 한 구영 회장은 개폐회식 축사를 통해 2년간의 임기동안 회원국들의 협조에 깊은 감사를 전했다. 또한 활발한 구강보건 증진 노력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존재하는 국가간 건강권의 불균형을 지적하면서, APSP의 더 큰 역할을 강조했다.

<구영 회장이 학술대회 오프닝 행사에서 환영인사를 전하고 있다>

편집국 .

<저작권자 © 덴탈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